고창군, 2021년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 전국 1위

주민과 함께하는 상생방안 추진 지역협의회 협업 우수사례 선정

탁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7:46]

고창군, 2021년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 전국 1위

주민과 함께하는 상생방안 추진 지역협의회 협업 우수사례 선정

탁형진 기자 | 입력 : 2021/11/25 [17:46]

 



 
 

 

전북 고창군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1년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에서 2021년 공모 선정된 전국 30개 지자체 중 1위를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평가위원회는 5명 내외의 국내 최고의 축산환경분야 전문가들로 꾸려져 있다. 이들은 예산 집행실적, 농가별 단기 악취관리계획 이행률, 악취 반복민원 농가의 전년대비 민원감소율, 지역협의체 모범운영 등을 중점으로 우선순위를 선정했다.

 
고창군은 전체 사업비 25억7800만원 중 95%인 24억4900만원 집행을 완료해 전국 최상위권의 집행률을 달성했다.

 
또 농장별 축사 청결유지, 소독·청소를 매일 지도·관리해 단기 악취관리계획 역시 높은 이행률을 달성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두게 됐다.

 
이에 더해 악취민원은 전년도(6~9월) 대비 27% 감소했다. 주민대표, 축산단체, 악취개선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지역협의체 운영(8회)와 현장방문(5회/13개소) 등을 적극 추진해 농장별 악취저감 컨설팅을 실시하는 등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축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힘썼다.

 
이번 평가결과에 따라 올해 26억원에 이어 내년에는 24억원을 확보해 모두 50억의 축산악취 개선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고창군 관계자는 “내년에는 기존 지역협의체를 확대해 악취개선 효과를 높이고, 유관기관·단체와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지속가능한 축산기반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탁형진기자 hjta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